UPDATED. 2022-08-09 09:22 (화)
제18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 속 상영작 티켓 매진 행렬
제18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 속 상영작 티켓 매진 행렬
  • 손보승 기자
  • 승인 2022.08.0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8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 속 상영작 티켓 매진 행렬
 
 
▲ 개막작 '소나타' 스틸 [사진제공=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개막작 '소나타' 스틸 [사진제공=제천국제음악영화제]

 

제18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39개국 139편의 상영작 티켓 예매 오픈과 동시에 매진 행렬을 이어 나가고 있다.
 
지난 7월 25일(월) 오후 2시부터 시작된 상영작 티켓 예매는 시작 1분 만에 개막작 '소나타' 3회차가 매진을 기록했다. 경쟁부문: 국제경쟁 섹션의 '캘린더 걸즈', '포저', '디바 야누스', '지굴리 밴드의 벌거벗은 진실'과 다이나믹스 섹션의 '사랑에 관한 노래', '듣보인간의 생존신고'도 단시간에 매진을 기록하며 단숨에 화제작으로 떠올랐다.
 
경쟁부문: 한국경쟁 섹션은 배우 방민아와 이가섭이 출연해 화제가 된 '오랜만이다'가 국내 장편 중 처음으로 매진을 이뤄 이목을 집중시켰고, 무녀로 변신한 손수현 배우의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나의 여신' 역시 단시간 매진을 기록하며 관심을 모았다. 이외에도 '한국경쟁1'과 '한국경쟁4'은 각각 티켓 오픈 33분, 46분 만에 매진을 기록했다. 또한 N차 관람 열기로 장기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헤어질 결심'과 제94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받은 '코다' 역시 매진을 기록하며 저력을 과시했다. 다이나믹스 섹션과 영화와 음악 섹션의 작품 중 '다이나믹스7'은 티켓 오픈 3분 만에 매진되었으며, 올해의 큐레이터 섹션의 '겟 카터 1971', 피기스 픽스 섹션의 '엘비라 마디간', 고(故)방준석 추모전 섹션의 '후아유'가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으로 단시간에 매진되었다.
 
개막 전부터 매진 사례를 기록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상영작 티켓 예매는 현재 온라인으로만 진행되며, 영화제 기간인 8월 12일(금)부터 15일(월)까지는 현장매표소에서 티켓을 예매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영화와 음악의 감동을 만끽할 수 있는 제18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8월 11일부터 16일까지 6일간 제천시 일원에서 열린다. 올해는 축제의 정체성을 한층 더 강화해 대표 음악프로그램인 '원 썸머 나잇'을 비롯해 새롭게 선보이는 '필름콘서트', 저스틴 허위츠의 '스페셜콘서트' 등 그동안 누리지 못했던 축제의 즐거움을 관객들과 함께 즐길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