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0 09:40 (목)
K-리그와 한국관광 홍보 “열심히 하겠습니다”
K-리그와 한국관광 홍보 “열심히 하겠습니다”
  • 김갑찬 기자
  • 승인 2021.05.13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리그와 한국관광 홍보 “열심히 하겠습니다”

 

ⓒ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와 안산시, 안산그리너스FC는 2억7천만 인구의 인도네시아를 대상으로 축구를 통한 한국관광 홍보를 위해 K-리그 안산그리너스FC 소속 미드필더 ‘아스나위 망쿠알람 바하르(Asnawi Mangkualam Bahar)’를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 임명, 지난 12일 안산시청에서 임명식과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현 인도네시아 국가대표이기도 한 아스나위는 지난 2월 안산그리너스FC에 입단해 K-리그2 8라운드 베스트 11에 올라 ‘인도네시아 박지성’이라 불릴 만큼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다. K-리그 진출 후 아스나위에 대한 인도네시아 현지의 관심이 뜨거운 만큼 공사는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로서 온·오프라인 홍보 등을 통해 인도네시아 내 한국관광 인지도와 K-리그의 대외 영향력을 높이겠단 계획이다. 또한 아스나위는 공사 동남아·중동 지역 SNS 기자단 ‘와우코리아’의 파워 인플루언서로 위촉돼 24만여 명에 달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들에게 한국 관광매력을 홍보하게 된다.

 

 이날 홍보대사 임명과 함께 박정하 관광공사 국제관광본부장과 윤화섭 안산시장, 김호석 안산그리너스FC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인도네시아 대상 스포츠관광 홍보를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이들은 공사 해외지사를 통한 한국 스포츠관광 홍보, 동남아 무슬림 관광객 방한여건 개선을 위한 인프라 확충, 코로나 회복 시 K-리그 경기관람 및 경기장 방문 연계 안산지역 관광상품 개발·모객 등 다양한 협업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공사 김형준 동남아중동팀장은 “이번 협약과 홍보대사 임명이 동남아 지역 내 한국축구에 대한 관심 증대와 축구 한류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제관광 재개 시 K-리그 경기관람 연계 관광상품 개발을 통해 방한 인도네시아 관광객이 확대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